잡지 《청년문학》 주체99(2010)년 제9호에 실린 글

 

조선속담

간고성, 곤경(곤난)

 

◦ 고생을 사서 한다

◦ 기침에 재채기

◦ 노루를 피하니 범이 나온다

◦ 눈우에 서리 친다

◦ 범꼬리를 잡은 격

◦ 산넘어 산이다

◦ 자빠져도 코가 깨진다

◦ 젖먹은 힘이 다 든다

 

간고성, 곤경
되돌이
감 상 글 쓰 기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22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