잡지 《청년문학》 주체99(2010)년 제3호에 실린 글

 

 

경구, 격언

 

○ 시의 내용이란 진리에서 나옴이라 되는대로 가져다붙일수 없다

○ 잘된 시는 오래 짓씹지 않아도 제맛이 난다

○ 학문이 깊어지면 속도 넓어진다

○ 진리를 찾아 나아가면 정녕코 얻는바가 있다

○ 서가에 가득 책을 꽂아놓고 가난을 탓하지 말라

○ 부자의 재산이란 바람속 초불과 같다

○ 시는 샘물과 같아 돌에 부딪치면 흐느껴 울부짖고 고이면 거울처럼 비친다

되돌이
감 상 글 쓰 기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22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