잡지 《청년문학》 주체110(2021)년 제3호에 실린 글

 

가사

가을날에 보자

안영철

 

종달새로 불리우는 우리 분조 옥이는야

우물집 박아바이와 경쟁을 거네

다수확의 통장훈을 누가 먼저 부르나

풍년든 가을날에 겨루어보자나요

너무너무 어리다며 박아바이 웃음짓고

해볼만 한 일이라며 분조원들 부추기오

 

거름 듬뿍 비료 듬뿍 김 한대도 안 남긴다

실농군 박아바이 들에서 사네

다수확의 큰 열매 콤퓨터가 알려준다

과학기술선전실로 옥이 선참 달려가네

실농군이 다르다며 박아바이 제일이다

두고봐야 안다면서 옥이 말도 들으라지

 

다수확의 통장훈을 불러온 우리 옥이

온 마을의 축복속에 평양길 가네

경험만 가지고는 과학농사 못 당한다

박아바이 제일먼저 콤퓨터에 마주앉네

너도나도 과학농사 어서빨리 배워가며

나라쌀독 채워가자 분조원들 다짐하네

 

가을날에 보자
되돌이
감 상 글 쓰 기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22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