잡지 《청년문학》 주체110(2021)년 제1호에 실린 글

 

가사

평양과 함께 있는 우리 집

최중권

 

북방의 찬겨울은 변함없어도

우리 집은 언제나 봄날입니다

평양의 따뜻한 정이 차고넘치여

온 집안에 웃음꽃 피여납니다

아 자랑많은 우리 집은

그리운 평양과 함께 있습니다

 

창문마다 밝은 해발 비쳐드는

우리 집은 언제나 행복합니다

평양의 다심한 손길 어려있어

사회주의만세소리 울려갑니다

아 자랑많은 우리 집은

그리운 평양과 함께 있습니다

 

폭풍이 일고 불구름이 밀려와도

우리 집은 끄떡없이 든든합니다

평양의 억센 힘이 기둥이 되여

세상이 보란듯이 솟아있습니다

아 자랑많은 우리 집은

그리운 평양과 함께 있습니다

 

아 평양을 떠나 생각할수 없는것이

사회주의 우리 집 내 나라입니다

 

되돌이
감 상 글 쓰 기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21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