잡지 《청년문학》 주체110(2021)년 제1호에 실린 글

 

인민의 소원

주광일

 

밝아왔구나

행복의 열두달을 거느리고

내 나라 내 조국 강산에

2021년

희망찬 새해의 문이 열렸구나

 

누구나 기쁘고 즐겁고

누구나 설레이는 이 아침

가슴마다 일어솟는 그리움의 물결은

우리 원수님 계시는

당중앙창가로 달려가나니

 

온 나라 모든 가정의 소중한 행복

사랑하는 인민들의 귀한 안녕을 바라시며

우리 원수님 한자한자 쓰신

친필서한의 글발

해살처럼 눈부시게 뿌려지는 이 아침

 

위대한 인민을 받드는 충심

일편단심 변함이 없으리라

정으로 뜨거운 우리 원수님의 그 진정

온 나라 집집에 강산에 차넘치는 새해

 

원수님없인

단 하루도 단 한시도 못살아

꿈속에서도 안겨들며

쌓이고쌓인 이 그리움

이 아침엔 더욱 간절해

 

새해에도 그이는 오시리

우리 마을 우리 일터를 찾아

눈비오고 폭풍세차면

더 뜨겁게 품안아주시려

우리의 보금자리를 지켜주시려

 

폭풍만리 불길만리도

그이는 헤쳐가시리

인민의 리상과 념원이 꽃필

새로운 시대를 앞당기시려

사회주의 내 조국땅에

인민의 무궁세월 펼쳐주시려

 

인민의 모든 꿈 모든 념원

그 품에서 만발하나니

행복의 별천지들을 안아일으키며

우주만리 강대한 힘을 뻗치며

젊음으로 약동하는 내 나라 내 조국이여

 

우리 당 제8차대회가 열리는

영광의 해 승리의 해

그이의 안녕을 바라는

천만인민의 소원

하늘땅에 차넘치는 이 아침

내 조국강산에 메아리칩니다

경애하는 김정은원수님

부디 안녕을 바라옵니다!》

 

되돌이
감 상 글 쓰 기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21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