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5029건
홍준표 미친새끼 경기도 음악인   2020-08-08
북녘에서 죄를 짓고 여기 썩어빠진 남녘으로 도주한 탈북자들은 한마디로 인간이기를 그만 둔 가련한 운명이로세~!!!!!
김덕국 Dreikoenigsstrasse 4 노동자   2020-08-08
김의정 기자님의 글을 감명깊게 읽었읍니다
위국 중국 연구사   2020-08-08
큰물피해를 입은 은파군인민들이 걱정되시여 감탕에 바지자락을 적시시며 현지에까지 직접 나가보시고 구체적인 대책을 즉시에 세워주시는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의 모습을 우러르며 눈굽이 뜨거워짐을 금할수 없었습니다.
이처럼 자애롭고 고마우신 어버이를 모시여 우리 인민은 집을 잃어도 두렵지않고 몹쓸병이 돌아도 무섭지 않습니다.
이처럼 궂고 험한 날씨에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께서 더는 위험한 길을 걸으시지 않도록 모두가 맡은 일을 더 잘 해나갑시다.
음악사랑 경기도 음악인   2020-08-07
노래가 넘 좋다~!!!! 이 노래는 남녘에도 많이 알려진 노래이다~!!!!!
음악사랑 경기도 음악인   2020-08-07
김정화 인민배우와 홍영희 인민배우, 김일성 계관인이자 14년전에 고인이 되신 오미란 인민배우, 세분은 북녘의 이름난 3대 여성영화배우이다~!!!!
인간사랑 경기도 음악인   2020-08-07
특류영예군인인 아내를 정성껏 보살핀 남편, 온 도시사람들이 친혈육이 되여준 이런 인간사랑의 이야기는 북녘에서만 나올수 있는것~!!!!!
특류영예군인의 남편을 남녘동포인 저도 열렬히 응원합니다~!!!!
음악사랑 경기도 음악인   2020-08-07
리경훈선생과 장은애선생의 목소리가 조화를 이룬다~!!!!!
인간사랑 경기도 음악인   2020-08-07
특류영예군인들을 무한정으로 아끼고 지원해주는 북녘은 진짜 참다운 나라로세~!!!!!
음악사랑 경기도 음악인   2020-08-07
북녘은 어린이들을 나라의 왕으로 내세워주고 보살펴준다.
북녘만큼 어린이들을 위해주는 나라는 세상에 없다~!!!!
음악사랑 경기도 음악인   2020-08-07
너무나도 아름다운 노래다~!!!!! 예술영화 《청년들을 자랑하라》 주제곡인 《나의 길》~!!!!
채송화꽃 중국 자업   2020-08-06
어찌 한시인들 잊으랴 위대한 장군님 지켜주신 귀중한 우리 조국을!!!
들을수록 우리 장군님의 뜨거운 념원의 넋이 깃든 위대한 우리 조국을 또 다시 뜨겁게 뜨겁게 가슴깊이 새겨갑니다.
우리 서로 한 마음 애국의 뿌리가 되여 경애하는 원수님 이끄시는 사랑하는 우리 조국을 아름답게 꾸려 가는 애국의 길에서 저의 마음도 하나로 이으며  언제나 변함없는 한 길만을 걸을것입니다.
홍준표 미친새끼 경기도 음악인   2020-08-06
남녘의 극우유튜브세력들은 더욱더 발악할것이다~!!!!!
홍준표 미친새끼 경기도 음악인   2020-08-06
맞습니다~!!!! 약육강식이 존재하는 일본사회야말로 진짜 끔찍한 사회인것을 알았습니다~!!!!
음악사랑 경기도 음악인   2020-08-06
이 노래는 여성배우가 부르는 버전이군요. 노래가 참 좋습니다.
홍준표 미친새끼 경기도 음악인   2020-08-05
전세계적인 코로나바이러스 대재앙속에서 철저하게 방역을 하는 북녘동포들이 정말로 자랑스럽습니다~!!!!!
홍준표 미친새끼 경기도 음악인   2020-08-05
쓰레기집단들끼리의 야권연대~!!!!! 그것은 바로 미래통합당과 그에 추종하는것들의 이합집산이지~!!!!!
확대경 충청 청주    2020-08-05
통합당이라는 당명 자체가 보수 야당들의 정략적 야합으로 이뤄졌다는 증거~!!!
동경 서울    2020-08-05
주민들에게 물고기를 먹이시려고 어제는 바다가를 찾으시고 오늘은 양어장을 찾으시며
헌신의 자욱을 새기시는 김정은국무위원장님은 민족의 자애로운 어버이이시다.
홍준표 미친새끼 경기도 음악인   2020-08-05
극우세력들이야말로 도적들이다~!!!!!
홍준표 미친새끼 경기도 음악인   2020-08-05
자기를 낳아키워준 부모들도 시끄러운 존재로 여기는 풍조가 만연된 일본사회에서 노인들은 한마디로 비참한 삶을 살고있다~!!!!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20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