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 2118건
heong 인천광역시 고등학교생   2021-01-06
북녘 동포분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요. 사상과 이념의 문제를 뛰어넘어서 그저, 같은 핏줄의 민족동포들께 새해 인사를 드리고 싶었습니다.
김종인 비열한자식 경기도 음악인   2021-01-06
이래서 울 남녘을 비롯한 서방국가들은 한마디로 《개같은 세상》이다~!!!!!
홰불 중국 단동 재중동포   2021-01-06
새로운 력사적시기에 들어선 우리 중조 두나라의 관계는 더욱 긴밀해지고 미래는 더욱 아름다울 것입니다.
김종인 비열한자식 경기도 음악인   2021-01-05
자본주의사회의 참상, 가슴아픈 일이로다~!!!!
김종인 비열한자식 경기도 음악인   2021-01-04
김종인의 유치한 사죄놀음 언제까지
彭强 中国重庆 老听友   2021-01-04
向友好邻邦,朝鲜人民致以新年的问候!!!

[관리자번역]
제목: 평양시민들 새해 2021년을 뜻깊게 맞이하였다
이름: 팽강, 주소: 중국 중경, 직업: 청취자
내용: 친선적인 린방인 조선인민에게 새해인사를 드린다!!!
彭强 中国重庆 老朋友   2021-01-02
这个小朋友不但是个天才,小小年级还懂得老师的培育之恩,将来一定前程远大!!!

제목 : 축하장의 아름다운 꿈
[관리자번역] 이 꼬마친구는 천재일뿐아니라 작은 학년에서도 벌써 키워준 선생님들의 은혜를 알고있으니 앞으로 전도가 양양하다!!!
Ирина ленинград рабочий   2021-01-02
Уважаемая Ким Чен Ын - самый великий человек на свете! Слава Ким Чен Ыну! Да здравствует КНДР!

[관리자번역]
이름: 이리나, 주소: 레닌그라드, 직업: 로동자
존경하는 김정은동지는 세계에서 가장 위대한 인간이십니다.
김정은동지께 영광을!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만세!
月半三更盼天明    2021-01-01
新年快乐!
채송화꽃 중국 자업   2020-12-31
우리 조국 력사에 뜻깊고 뜻깊은 한해로 수놓아진 2020년 을 보내며 희망찬 새해를 맞이하게 되는 이 시각 왜서인지 눈시울이 뜨거워져 옵니다.
온 한해 조국과 인민을 위한 헌신의 날과 날을 이어오시며 우리의
경애하는 원수님 얼마나 얼마나 그 얼마나 마음 써 오셨는지~
어제도 삼가 뵈옵는 그리운 경애하는 원수님 영상! 조국과 인민을 위한 헌신의 분분초초를 바쳐가시는 빛나는 영상을 삼가 우러르며 지난 밤도 또 꼬박 지새우신것만 같으신 존안속에 피로가 꽉 차여 보이시는 그리운
원수님의 모습을 삼가 뵈오며 조국과 인민의 행복을 지키시고 마련하시는 길에 자신의 모든것을 다 바쳐가시는 경애하는 원수님의 그 거룩하시고 뜨거우신 사랑과 정 헌신의 낮과 밤을 생각하니 눈물이 흐르고 목이 꽉 메여 옵니다.
세계적인 자연재해는 해마다 있었지만 위대한 어버이를 높이 모신 우리 조국땅에서 그 모든것을 이겨내고 세상에서는 꿈도 꾸지 못할 행복의 순간들이 해마다 날마다 창조되여 꽃펴나는것은 오직 경애하는 원수님께서 계시기 때문입니다.
사랑하는 우리 조국 인민들! 뜻깊은 새해를 축하 드립니다!
이 세상에 진정한 행복이란 말은 오직 우리 조국인민들 밖에는 할수가 없는것 같습니다. 다들 너무나 잘 알고 있으시죠? 적대 세력들이 아무리 우리 조국을 어찌해 보아도 위대한 령장을 높이 모시고 주체의 한길로 억세게 나아가는 우리 조국은 그 언제나 끄떡없습니다.
위대한 수령님 혈전의 만리를 헤치시며 찾아주신 귀중한 우리 조국!
위대한 장군님 한평생 다 바치시여 지켜주신 둘도 없는 우리 조국!
경애하는 원수님의 뜨거우신 사랑과 헌신의 날과 날을 이어 창조되고 번영하는 사랑하는 우리 조국을 더없이 귀중히 여길줄 알고 가꿔가며 남먼저 모범이 되고 참다운 공민의 의무를 다 하여 바쳐가는 진실한 인간, 사상, 문화의 건실한 세계적인 모범 공민이 되여 우리 조국을 더 아름답게 더 위용있게 빛내주시길 바랍니다.
그리고 간절히 간절히 부탁드립니다!!!
인민의 행복이라면 그 어떤 타산도 모르시는 위대한 어버이!
인민의 리익이라면 모든것을 다해 마련하시는 경애하는 원수님영상을 뵈올때마다 해외에 있는 우리들도 뜨거움에 목이 메이고 위대한 어버이를 높이 모시고 승승장구하는 우리 조국의 모습을 보며 가슴 벅차오릅니다.
어제도 텔레비죤화면으로 뵈옵는 그리운 원수님 영상!
피곤함이 력력하신 어버이의 존귀하신 영상을 삼가 뵈오며 무어라 말할수 없는 아픔과 뜨거움이 솟구쳐 올라 눈물을 삼켰습니다.
이 세상에 둘도 없는 위대한 어버이를 모시며 대대로 내려 오며 받는 수령복이지만 이제는 우리가 우리의 수령을 잘 받들어 모셔 드릴줄 아는 효심의 인민이 되여야 합니다.
내리는 사랑에는 오르는 충효가 따르기 마련인 법, 위대한 수령님들 모습으로 인민을 더 없이 귀중히 대하시는 경애하는 원수님을 더 잘, 더 잘 모셔주시기를 간절히 간절히 부탁드립니다!!!
우리 민족의 위대한 태양이시며 인민의 친근하신 어버이이신 우리의
경애하는 김정은원수님을 충정다해 정성다해 한 마음 다 해 잘 잘 받들어 모셔 주십시오!!!
감사합니다!!! 고맙습니다!!! 새해 복 많이 받으십시오!!!|
홍준표 미친새끼 경기도 음악인   2020-12-30
꿈많은 학창시절을 누구나 기억합니다. 교정에 비낀 판이한 사회현상을 보면서 북의 참모습을 알게 되였습니다.
朝鲜和菏泽永远在一起 中国山东 师父   2020-12-30
日本帝国主义就是绕梁小丑,被英勇果断的金日成同志打的落花流水!是白头山人民的胜利是全世界 反法西斯人的胜利!那嘹亮的口号再次喊出:打倒日本帝国主义!!

[관리자번역]
제목:백두산의 담력과 기상으로
이름:조선과 하택은 영원히 함께, 주소:중국 산동, 직업:사부
내용:비렬하기그지없는 일본제국주의는 영용하신 김일성동지에 의해 무참히 패했다! 이것은 백두산인민의 승리이자 파시즘을 반대하는 전세계인민들의 승리이다! 우렁찬 구호는 다시한번 웨친다:《일본제국주의를 타도하라!!》
홍준표 미친새끼 경기도 음악인   2020-12-30
국민의 짐만 보면 정말로 미친다~!!!!
朝鲜和菏泽永远在一起 中国山东 师父   2020-12-29
倭寇这样无耻的侵略行径,终自食其果!在中朝两国联合打击下去了西天!
彭强 中国重庆 老听友   2020-12-29
2020年朝鲜军民在母亲党和最高领导者坚强而卓越的领导下,排除空前的困难取得了最后的胜利!!!

[관리자번역}
제목:2020년과 아름다운 추억
이름:팽강, 주소:중국 중경, 직업:청취자
내용;2020년에 조선군민은 어머니당과 최고령도자동지의 굳세고도 탁월한 령도밑에 류례없는 곤난을 쳐물리치며 최후승리를 이룩하였다!!
인간사랑 경기도 음악인   2020-12-28
정말로 감동깊은 이야기입니다~!!!!!
朝鲜和菏泽永远在一起 中国山东 师父   2020-12-28
豆乳是及其富有营养的食品,金正恩同志的关怀再次让广大青少年感受太阳一样的温暖。励志长大报效祖国!

[관리자번역]
제목:쌓였던 피로가 순간에 풀리는것같다고 하시며
이름:조선과 하택은 영원히 함께, 주소:중국 산동, 직업:사부
내용:콩우유는 영양가가 풍부한 식품입니다. 광범한 청소년들이 해빛같은 따뜻한 사랑을 또다시 느끼게 하는 김정은동지의 보살피심.
분발하여 조국에 보답하자!
윤영화 중국료녕성대련시 해외동포   2020-12-27
아름다운 정신세계, 사회주의조국에서만이 꽃펴날수 있는 청춘남녀의 아름다운 사랑입니다
조국보위초소에서 조국과 동지를 위해 한목숨 바친 특류영예군인을 위해 자기청춘을 바친 이 처녀들은 정말 대단하고 이런 자식을 키워낸 부모도 존경스럽습니다
다른 나라들에서는 상상조차할수 없습니다.
이런 훌륭한 청년들을 가진 내 조국은 화목한 대가정으로, 서로 돕고 이끌면서 세상에 부러움이 없이 행복할것입니다.
특류영예군인과 한생을 함께 할 원앙새부부의 가정에 축복을 보냄니다.
윤영화 중국 료녕성 대련시 해외동포   2020-12-26
이 대학생의 소박한 마음, 자기 가정의 부모에 대한 존경심, 자기 조국을 열애하는 그 아름다운 정신세계가 돋보입니다.
작은 가정의 울타리안에서 부모의 사랑이 돋아나고 사회와 집단을 위한 헌신과 한생을 어떻게 값있게 빛내인가를 가정에서 꽃펴난다는 진리를 생동하게 표현했습니다.
로동자부부의 가정에서 이런 아름다운 기풍으로 조국애와 자기의 헌신과 분투로 로력혁신자의 영예를 지내고 자기자식도 훌륭히 키워내는 소행에 축하를 보냅니다.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21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