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09(2020)년 1월 14일 로동신문

 

많이 알수록 좋은 결실을 안아올수 있다

곽산군협동농장경영위원회 일군들의 사업에서

 

새해농사차비로 들끓고있는 곽산군에서 일군들과 농장원들을 다수확운동의 믿음직한 담당자들로 준비시키기 위한 농업과학기술보급사업이 활발히 진행되고있다.

일군들과 농장원들이 사무실과 과학기술보급거점만이 아니라 포전에서도 과학농사실천에서 제기되는 문제들을 하나라도 더 알기 위해 아글타글 노력하고있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농업지도기관들은 농사에 대한 지도에서 기술적지도를 기본으로 틀어쥐고 앞선 영농기술과 방법을 일반화하며 협동농장들에서 모든 농사일을 과학기술적으로 하도록 요구성을 높이고 실속있게 도와주어야 합니다.》

이번 전원회의의 기본사상, 기본정신을 뼈속깊이 새긴 군협동농장경영위원회 책임일군은 지난해농사에서 이룩한 성과에 만족하지 않고 더 많은 알곡을 증산하기 위하여 과학기술보급사업을 방법론있게 내밀었다.

이때 중시한 두가지 문제가 있다.

우선 경영위원회일군들부터 영농공정별로 앞선 영농방법과 기술을 받아들이는데서 나서는 과학기술적문제들을 원리적으로 알고 실천에 적극 활용해나갈수 있게 준비시키는것이였다.

한개 단위를 맡고 내려가 농사를 지도하는 일군들이 과학농사실천에서 제기되는 문제를 환히 꿰들어야 생산자대중의 기술수준을 높여줄수 있고 잘 도와주어 다수확의 지름길을 열어나갈수 있었던것이다.

책임일군은 일군들이 담당농장들에 내려가 기술학습에 강사로 출연하는데 맞게 그들의 과학기술인식정형을 문답의 방법으로 알아보았으며 파악이 부족한 성원들을 위해 재학습도 조직하였다.

이렇게 일군들부터 과학기술지식의 소유자로 준비되니 지도사업에서도 문제점을 옳바로 포착하고 나타난 편향과 결함을 바로잡기 위한 대책을 과학적으로 따라세울수 있었다.

다른 하나는 모든 농장일군들과 농장원들을 대상으로 기술학습을 실속있게 진행하도록 한것이였다.

경영위원회일군들은 콤퓨터망을 통한 화상문답을 정상적으로 조직하는 방법으로 농업과학기술보급사업을 내밀었다. 그리고 현장기술학습을 중시하고 농장원들과 마주앉아 문답도 진행하였다.

이 방법은 과학농사에 대한 대중의 창조적열의를 적극 계발시키는 동시에 그들이 신심을 가지고 앞선 영농방법을 실천에 옮길수 있게 준비시키는 과정이기도 하였다.

현실에서 은이 날수 있도록 과학기술학습을 실속있게 내미는 일군들의 일본새는 좋은 결실을 안아오기마련이다.

군안의 농장들에서 앞선 영농방법과 기술을 받아들이기 위한 따라앞서기, 따라배우기, 경험교환운동이 활발히 전개되였다.

그 어느 농장, 그 어느 작업반에 가보아도 당면한 영농공정수행을 앞두고 현실에서 놓치지 말아야 할 문제들에 대한 과학기술학습이 진행되고 지난해농사경험을 놓고 격식없는 론쟁들이 벌어졌다.

로하협동농장에서는 지대적특성에 맞는 다수확우량품종도입면적을 늘이는 대담한 작전을 전개하였다.

다른 농장들에서는 필지별토양특성을 과학적으로 따져본데 기초하여 그에 맞게 지력을 높이기 위한 사업을 힘있게 추진하였다.

이 군에서처럼 지도일군들은 물론 농장원들도 농업과학기술을 환히 꿰들 때 다수확운동에서 좋은 성과를 거둘수 있을것이다.

 

본사기자 김강철

되돌이
감 상 글 쓰 기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20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