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09(2020)년 5월 23일 《로동신문》

 

도, 시, 군들에서 지방공업을 발전시켜 인민생활향상에 이바지하자

 

지방의 원료원천에 의거하여 특색있게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교시하시였다.

《지방공업은 중앙공업과는 달리 지방의 원료원천에 철저히 의거하여야 한다.》

지방공업공장들에서 생산을 정상화하여 인민생활향상에 실질적으로 이바지하자면 자기 지역의 특성에 맞게 원료문제를 풀어나가야 한다.

지금 각지 일군들과 당원들과 근로자들은 지방공업을 발전시킬데 대한 당정책을 높이 받들고 원료원천을 더 많이 탐구동원하여 생산을 늘이기 위한 투쟁을 힘있게 벌리고있다.

 

바다가양식에 힘을 넣어

 

문천시에서 바다가양식을 인민들의 식생활향상을 위한 중요한 방도의 하나로 틀어쥐고 이 사업을 내밀고있다.

마음만 먹으면 바다를 낀 곳 그 어디에서나 얼마든지 양식을 할수 있다는것을 명심한 일군들은 목표를 높이 세우고 대중을 불러일으키고있다.

시에서는 바다가양식사업소의 물질기술적토대를 강화하는 사업에 힘을 넣으면서 필요한 양식자재를 자체로 마련하고있다.

유휴자재를 군중적으로 회수리용하는 방법으로 바다가양식에서 걸린 문제들을 풀어나가고있다. 이 과정에 많은 량의 유휴자재를 리용하여 양식에 필요한 띄우개와 바줄 등을 자체로 만들어쓰게 되였다.

현재 사업소에서는 참미역씨붙임틀을 만들기 위한 사업을 다그치면서 섭조개양식준비도 적극 내밀고있다.

시에서는 바다가양식을 활성화하여 더 많은 수산물을 주민들에게 보내주며 그것을 원료로 맛좋은 식료품을 생산하기 위한 작전을 펼치고있다.

 

산과일, 산열매로 호평받는 제품을

 

우시군에서는 산을 잘 리용하여 산열매를 원료로 지방공업을 활성화하고있다.

군안의 산에는 머루, 다래, 돌배, 도토리를 비롯한 산열매가 많이 달린다. 그런것으로 하여 군산과일가공공장과 군식료공장에서 생산을 늘이는데 필요한 원료원천은 풍부하다. 그렇다고 하여 생산이 저절로 정상화되는것은 아니였다.

군일군들은 높고낮은 산발들을 오르내리면서 산열매자원을 구체적으로 조사한데 기초하여 인민생활향상에 효과있게 리용하기 위한 계획을 세우군 한다. 그리고는 산열매채취를 군중적으로 벌리고 수송수단을 집중하여 따들인 원료를 제때에 지방공업공장들에 보내주고있다.

군산과일가공공장과 군식료공장에서는 머루, 다래, 돌배를 비롯한 산열매로 여러가지 제품을 생산하고있는데 주민들의 호평을 받고있다.

지금 군일군들은 자체기술력량을 강화하여 자기 지방의 얼굴이 살아나는 새 지표의 제품들을 더 많이 개발생산하기 위해 지혜를 합쳐가고있다.

 

원료기지를 튼튼히 꾸려놓고

 

태천군에서 자체의 원료원천에 의거하여 지방공업공장들을 돌리는데 힘을 넣고있다.

군에서는 공장, 기업소, 협동농장들에서 도로와 건물주변 등의 빈땅을 모조리 찾아내여 피마주를 심을수 있게 조직사업을 짜고들고 비배관리정형을 정상적으로 장악총화하고있다.

수유나무림도 조성하여 많은 열매를 수확하고있으며 왕골도 심어가꾸어 각종 초물제품을 생산하고있다.

자체의 원료원천에 의거한 결과 지방공업공장들의 생산을 활성화하여 학습장과 빨래비누를 비롯한 인민소비품생산을 중단없이 내밀고있다.

군에서는 원료기지를 잘 조성하고 관리하여 기초식품원료보장문제도 풀어나가고있다.

뿐만아니라 재자원화사업에도 깊은 관심을 돌리고있다.

군에서는 이처럼 지방의 원료원천을 최대한 탐구동원하여 지방공업공장들에서 생산을 정상화하기 위한 사업을 줄기차게 내밀고있다.

 


 -원산김치공장-

 


    -삼지연장공장-                        -압록강종합식료공장-

 


-황초령샘물공장-

글 및 사진 특파기자

되돌이
감 상 글 쓰 기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20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