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09(2020)년 6월 30일 《로동신문》

 

주타격전방인 농업전선에서 들어온 소식

 

농촌을 힘있게 지원

 

위원회, 성, 중앙기관의 일군들이 정면돌파전의 주타격전방인 농업전선을 물심량면으로 힘있게 지원하고있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농촌을 지원하는것은 농촌테제에서 제시된 사회주의농촌건설의 기본원칙의 하나입니다.》

대외경제성의 일군들이 나라의 쌀독을 함께 책임졌다는 높은 자각을 안고 농촌을 힘있게 지원하였다.

지난 5월초 성에서는 모내기철이 다가오는데 맞게 농촌에 대한 로력지원과 함께 필요한 영농물자들을 마련하여 보내주기 위한 사업도 추진하였다.

결과 짧은 기간에 많은 영농물자와 후방물자를 마련하여 농촌에 보내줄수 있게 되였다.

성일군들은 금요로동을 비롯한 여러 계기에 농장에 나가 농업근로자들과 함께 모내기와 김매기를 진행하였다. 이와 함께 농장원들의 가정에 찾아가 성의껏 마련한 후방물자와 생활필수품들도 안겨주면서 그들을 당의 농업정책관철에로 적극 불러일으켰다.

국토환경보호성 일군들도 농촌을 지원하는 사업에 깨끗한 량심을 바치였다.

성의 일군들은 은률군 가양협동농장에서 물이 부족하여 영농작업에 적지 않은 지장을 받고있다는 사실을 알게 되였다. 지난 시기 농장에서 물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였지만 설비와 자재가 부족하여 크게 덕을 보지 못하고있었다. 이것을 알게 된 성의 책임일군들은 지난 3월 구체적인 조직사업을 진행하였으며 얼마후 농장에는 굴착기 2대가 도착하여 굴포를 파기 시작했다.

현지에 나간 굴착기운전공들은 4일동안 밤낮이 따로 없는 굴착작업을 진행하여 1 500여㎥의 굴포를 조성하였다. 성에서는 양수기도 마련하여 보내줌으로써 농장원들이 마음놓고 영농작업을 내밀수 있게 하였다.

지난 5월 연유부족으로 모내기작업에 지장을 받게 되였을 때에도 성일군들은 필요한 대책을 세워주어 영농작업이 일정계획대로 진척될수 있도록 하였다.

성일군들은 농장원들의 생활과 농장의 면모를 일신시키는 사업에도 깊은 관심을 돌리였다. 이들은 많은 후방물자들을 농장원들에게 넘겨주었으며 중요자재와 나무모들을 마련해주었다.

상업성에서는 매해 농촌지원사업을 진행할 때마다 해당 농장의 탁아소, 유치원어린이들의 보육 및 교육조건을 구체적으로 알아보고 성의껏 도와주고있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에도 증산군 금송협동농장에 나간 성일군들은 그곳 유치원과 농장원들의 가정을 찾아 어린이들의 교육과 생활조건보장에서 부족되는것이 없는가를 꼼꼼히 알아보았다.

성일군들은 지성담아 마련한 물자들을 국제아동절을 맞으며 농장마을어린이들에게 안겨주어 그들이 명절을 즐겁게 보낼수 있게 하였다.

성에서는 차바퀴와 연유를 비롯한 많은 영농물자와 자재도 보내주어 뜨락또르와 농기계들의 가동률을 높이도록 함으로써 농장에서 지난 5월말까지 모내기를 끝내는데 적극 이바지하였다.

국가관광총국에서도 은천군 초정협동농장의 실태를 구체적으로 알아보고 많은 연유와 뜨락또르부속품 등을 보장해주었으며 농장원들의 생활도 친혈육의 심정으로 도와주어 모내기가 제기일에 결속되도록 하였다.

이밖에도 국가계획위원회, 외무성, 전력공업성, 금속공업성, 채취공업성, 경공업성, 교육위원회, 국가비상재해위원회, 수도건설위원회, 인민봉사지도국을 비롯한 많은 위원회, 성, 중앙기관 일군들이 협동농장들의 당면한 영농작업과 농장원들의 생활을 물심량면으로 적극 도와주었다.

 

본사기자 최영조

되돌이
감 상 글 쓰 기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20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