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09(2020)년 10월 11일 《우리 민족끼리》

 

10월의 환호성을 강철증산성과로 빛내이겠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 당창건 75돐경축 열병식에서 하신 력사적인 연설을 받아안고 심장의 피를 끓이며 산악같이 떨쳐일어난 우리 강선로동계급 기세는 하늘을 찌를듯이 높다.

경애하는 원수님께서는 경축광장에서 늘 우리 인민들은 우리 당에 고마워했지만 정녕 고마움의 인사를 받으셔야 할 주인들은 바로 위대한 우리 인민이라고, 우리 인민은 75성상 일편단심 우리 당을 받들고 성스러운 혁명위업을 자기의 피와 땀을 아낌없이, 서슴없이 바쳐 지켜주었다고 말씀하시였다.

인민의 운명을 지켜주고 더 좋은 래일을 마련해주시기 위하여 자신께서 바치신 헌신의 낮과 밤과 고충의 날과 달, 헤쳐오신 피와 땀의 혈로는 한마디도 언급하지 않으시고 오히려 우리 인민에게 자신과 함께 고락을 같이해주어 고맙다며 인사를 하시는 우리 원수님의 연설을 받아안으며 솟구치는 눈물과 함께 송구스러움을 금할수 없었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 계시기에 우리는 강국의 인민된 긍지와 존엄을 마음껏 누리며 자자손손 복락을 누려갈것이다, 이것이 우리 인민이 당창건 75돐경축광장에 터치는 열화의 웨침이고 신념의 목소리이며 충정의 맹세이다.

강철로 우리 당을 언제나 앞장에서 받들어온 우리들은 대중적영웅주의, 집단적혁신의 불길을 더욱 세차게 지펴올려 이번 80일전투에서도 강철생산에서 새 기준, 새 기록을 끊임없이 창조해나가겠다.

하여 10월의 경축광장에서 하신 경애하는 원수님 력사적연설에 우리 강선로동계급이 어떻게 강철증산성과로 화답하는가를 세계앞에 남김없이 보여주겠다.

천리마제강련합기업소 강철직장 작업반장 홍영학

되돌이
감 상 글 쓰 기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20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