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09(2020)년 10월 17일 《우리 민족끼리》

 

황해북도에서 황해제철련합기업소에 파철 집중수송

 

조선로동당 제8차대회를 빛나게 맞이하기 위한 80일전투에로 부른 당중앙의 전투적호소를 받들고 황해북도안의 일군들과 근로자들이 많은 파철을 장만하여 황해제철련합기업소에 집중수송하였다.

도에서는 인민경제 선행부문인 금속공업부문에 더 많은 파철을 보내주기 위한 구체적인 작전을 세운데 맞게 도급기관들과 시, 군들의 파철확보정형을 료해장악하고 수송대책을 기동적으로 세워나갔다.

파철지원이자 강철증산이라는것을 명심한 시, 군의 근로자들이 파철수집사업에 한사람같이 떨쳐나섰다.

사리원시, 송림시, 황주군에서 예비와 가능성을 최대한 탐구동원하고 수집사업을 짜고들어 짧은 기간에 많은 파철을 모아들이였다.

중화군, 연탄군의 일군들과 근로자들이 황철의 로동계급과 한전호에 선 심정으로 각종 륜전기재들을 총동원하여 수집한 파철들을 제때에 보내주었으며 은파군, 봉산군에서는 사회적분위기를 고조시키고 단위별사회주의경쟁을 실속있게 진행하여 성과를 거두었다.

도농촌경리위원회, 도탐사관리국을 비롯한 도급기관 일군들은 많은 량의 파철을 수집하여 여러대의 자동차에 가득 싣고 황철에 달려가 80일전투의 분분초초를 기적과 혁신으로 이어가고있는 로동계급의 전투적사기를 높여주었다.

도안의 일군들과 근로자들의 성의있는 지원에 고무된 황철의 로동계급은 당 제8차대회를 자랑찬 로력적성과로 맞이하기 위한 오늘의 총공격전에서 강철전사의 본분을 다해갈 일념안고 증산의 동음을 기운차게 울리고있다.

되돌이
감 상 글 쓰 기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20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