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09(2020)년 10월 17일 《로동신문》

 

모두다 80일전투에서 영예로운 승리자가 되자

 

천리마의 고향 강선의 로동계급답게

 

천리마의 고향 강선이 들끓는다.

80일전투에로 부른 당의 호소에 화답하여 천리마제강련합기업소 일군들과 로동계급이 산악같이 일떠섰다.

당 제8차대회를 향한 80일전투에서 영예로운 승리자가 되자!

나라의 맏아들로 내세워준 당의 믿음에 높은 생산실적으로 보답하자!

사회주의건설의 년대마다 언제나 강철로 당을 받들어온 전세대 로동계급처럼 오늘의 80일전투에서도 자랑찬 위훈을 창조하려는것이 강선로동계급의 드팀없는 신념이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오늘의 전인민적총진군에서 혁명성과 조직성이 강하고 무궁무진한 창조력을 지닌 로동계급이 마땅히 주도적이며 선도적인 역할을 담당수행하여야 합니다.》

련합기업소의 일군들부터가 신들메를 더욱 바싹 조이고 나섰다. 80일전투의 능숙한 조직자, 완강한 실천가가 될 결의밑에 전투현장에 좌지를 정하고 작전과 지휘를 박력있게 해나가고있다.

철강재생산의 선행공정을 담당한 강철직장 일군들과 용해공들이 혁신의 앞장에서 내달리고있다.

이들은 전후 천리마운동의 첫 봉화를 지펴올리고 강철증산으로 당중앙을 옹위한 전세대 용해공들처럼 당 제8차대회를 향한 오늘의 돌격전에서 앞장서나갈 열의에 넘쳐 순간순간을 위훈으로 빛내이고있다.

천리마대고조시기 《다음교대를 위하여!》라는 구호를 높이 들고 집단적혁신의 고귀한 전통을 창조한 전세대 로동계급의 숭고한 정신을 이어받아 누구나 두몫, 세몫씩 일감을 맡아 해제끼고있다.

압연직장 일군들과 로동자들의 기세도 만만치 않다.

자기들이 생산하는 한t한t의 철강재가 보통날의 열t, 백t의 철강재와 맞먹는다는것을 명심한 이들은 가열로와 압연기들을 만가동시키고있다.

보장부문의 로동자, 기술자들도 압연공들과 한전호에 선 심정으로 압연강재생산에 한몫 단단히 기여하고있다.

보산제철소의 일군들과 로동자들도 설비의 만가동을 보장하여 강철증산의 동음을 높이 울리는데 적극 이바지하고있다.

련합기업소의 주요전투장마다에서 진행되고있는 기동예술선동대와 종업원가족들의 힘있는 경제선동은 로동자들을 위훈창조에로 적극 불러일으키고있다.

 

최현경

되돌이
감 상 글 쓰 기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20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