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11(2022)년 5월 9일 《우리 민족끼리》

 

더욱 굳건해지는 억척불변의 신념

 

조선인민혁명군창건 90돐경축 열병식이 일으킨 거대한 충격이 지구를 뒤흔든다.

너무도 놀랍게, 너무도 눈부시게 세계적인 군사강국의 전렬에 당당히 도약한 우리 공화국의 힘, 주체의 혁명무력의 무진막강한 위력을 세계는 똑똑히 목격하였다.

 

 

 

주체조선의 군사력이 사상 최고의 경지에 올라선 오늘의 자랑찬 현실을 볼수록 슴은 터질듯 긍지로 부풀고 눈굽은 쩌릿이 젖어든다.

천겹만겹의 무쇠방탄벽이 될 의지에 넘쳐 발구름 힘차게 나아가던 열병대오, 높은 기동력과 섬멸적인 타격력을 갖춘 최신형전술미싸일들, 공화국전략무력이 도달한 최고의 현대성과 타격능력을 보여주는 조선의 자랑스러운 화성포들…

공화국무력의 위력을 가슴벅차게 안아보게 한 성대한 열병식은 온 나라 인민의 가슴속에 무엇을 새겨주었는가.

뜻깊은 경축행사에 참가한 한 공로자는 이런 격정의 목소리를 터놓았다.

《바라보면 볼수록 한없는 자긍심으로 가슴부풀게 하는 우리의 혁명적무장력의 실체를 또다시 목격하고보니 비록 어렵고 힘들었어도 우리가 선택한 이 길이 얼마나 옳았는가를 다시금 페부로 절감하였습니다.》

참으로 4월의 열병광장은 천하무적의 절대적힘을 비축한 우리 혁명무력의 강대성을 만방에 과시하였다.

적대세력들이 과연 어떤 참담하고 쓰라린 심정으로 우리의 열병식을 보았겠는가를 생각만 하여도 통쾌하기 그지없다.

국력의 상징이자 우리 군사력의 기본을 이루는 핵무력을 질량적으로 강화해야 한다는 확고부동한 의지, 어떤 세력이든 우리 국가의 근본리익을 침탈하려든다면 우리 핵무력은 의외의 자기의 둘째가는 사명을 결단코 결행하지 않을수 없다는 강인담대한 결단,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과의 군사적대결을 기도하는 세력은 철저히 소멸될것이라는 철의 뢰성

강자의 배심과 멸적의 기상이 맥박치는 주체조선의 엄숙한 선언을 크나큰 격동속에 가슴후련히 받아안은 우리 인민이다.

이번의 뜻깊은 열병식을 통해 공화국무력의 현대성의 높이를 보면서 우리 인민들은 무적강군의 영광을 계속 떨치며 지나온 90년사와는 대비할수 없는 빠른 속도로 더 강하게 변해갈 미래를 환히 내다보고있다.

진정 그려보면 볼수록 가슴이 벅차오르고 온몸에 힘과 용기가 솟는다.

위대한 강철의 령장께서 이끄시는 강대한 나라의 공민이라는 무한한 자부, 이처럼 존엄높은 시대, 참으로 멋있는 시대에 사는 끝없는 환희가 심장의 피를 격정으로 끓게 한다.

위대한 령장의 품속에서 우리 조국은 앞으로 계속 강대해지며 반드시 승리한다는 억척불변의 신념이 더욱 굳건해진다.

최 은 경

되돌이
감 상 글 쓰 기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22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