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12(2023)년 1월 24일 《우리 민족끼리》

 

《윤재앙》

 

《아랍추장국련방의 적, 가장 위협적인 국가는 이란이고 우리의 적은 북이다.》

명색이 《대통령》이라 으시대는 남조선의 윤석열역도가 해외행각기간에 세상이 보는 앞에서 거리낌없이 내뱉은 말이다.

《집에서 새는 바가지 들에 나가도 샌다.》고 남조선땅에서 입만 열면 실언을 늘어놓아 만사람의 조소와 비난의 대상이 되더니 해외에 나가서까지 또 혀바닥을 잘못 놀린것이다.

머리에 든것이 없어 할 말 못할 말도 가릴줄 모르니 제 입에서 뱀이 나가는지, 구렝이 나가는지도 알지 못하는 윤석열역도이다.

그 말 한마디때문에 한순간에 적을 만들어놓았다고 남조선에서는 소동이 일어나고 해당 나라는 립장을 명백히 밝히라며 분노를 표시하고있다.

그 무슨 《적》이니, 《위협적인 국가》니 하며 다른 나라들사이에 쐐기를 치는것으로도 모자라 윤석열역도는 공화국에 대해서까지 《우리의 적》이라며 국제무대에서 로골적인 반감을 드러냈다.

공화국에 대한 체질적인 거부감을 가지고있는 역도가 세계의 면전에서 제입으로 자기들이 공화국의 적이라는것을 다시금 선언한셈이다.

생존권을 요구하는 로동자들은 《리적》, 이전 《정권》관계자들을 비롯하여 자기의 비위에 거슬리는 정객들은 《정적》, 《북은 주적》, 밖에 나가서는 초보적인 외교상식도, 의례도 모르고 망발질하여 외교관계를 맺고있는 상대까지도 적으로 만드는 추악한 윤석열역도.

지어 역도는 자기를 추종하던 측근들까지 눈에 거슬리면 《배신자》, 《적》으로 몰아대며 가차없이 차버리고 매장해버린다.

속통이 비할바없이 좁고 남을 물고뜯는 악의만이 골수에 꽉 차있어서 집안에서나, 밖에 나가서나 싸움을 걸고 불집을 일으키는 윤석열역도야말로 모두에게 해만 주는 재앙덩어리가 분명하다.

남조선민심이 윤석열역도를 가리켜 《윤재앙》이라고 비난조소하고있는것은 너무도 당연하다.

 

김 성

되돌이

민심은 검찰세력을 심판한다 - 정의의사도 - 검찰세력 타도 - 2023-01-24
전직대통령인 문재인을 향해 진보세력들이 문재앙이라고 조롱했는데~!!!!!
현직대통령인 윤석열은 이보다 한수더해서 윤재앙이라니~!!!! ㅋㅋㅋㅋㅋㅋ
가소로운 인간쓰레기 윤석열~!!!!!! 지옥으로 가라~!!!!!

민심은 검찰세력을 심판한다 - 정의의사도 - 검찰세력 타도 - 2023-01-24
윤석열과 김건희 한동훈 이상민 김규현 권영세 전광훈 서미영 전에녹 양주영 조나단 정시대 김대안을 비롯한 극우꼬라지세력들 모두 민심의 준엄한 심판을 받을 날이 올것이다~!!!!

감 상 글 쓰 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