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09(2020)년 10월 15일 《우리 민족끼리》

 

제일 먼저 완승의 통장훈을 부르겠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 함경남도의 자연재해복구건설장들을 돌아보시며 건설사업을 지도하신 소식에 접한 우리 제1수도당원사단안의 전체 전투원들은 지금 끓어오르는 격정을 금치 못하고있다.

어제는 림시복구된 위험천만한 협곡철길을 달려 멀고 험한 검덕땅을 찾으시고 오늘은 우리 사단이 건설한 살림집들을 돌아보시며 은정넘친 믿음과 사랑을 가슴가득 안겨주신 경애하는 원수님.

조선로동당 위원장으로서 우리 수도당원들의 손으로 일떠세운 집이 제일 소중하게 느껴지고 가슴이 뿌듯하다고, 수도당원사단이 건설한 살림집은 피해복구건설에서 모든 단위들이 도달해야 할 기준이며 모두가 따라배우도록 해야 한다고 하신 경애하는 원수님의 그 말씀에 또다시 눈물이 솟구치고 송구스러움을 어찌할수 없다.

우리 수도당원사단 전투원들을 우리 당이 제일 믿는 핵심력량이라고 적극 내세워주시고 오늘과 같은 기적적위훈을 이룩해나가도록 세심히 보살펴주시고도 당창건 75돐경축 열병식장의 높은 연단에서 《나의 가장 믿음직한 수도당원사단 전투원들》이라는 값높은 칭호를 안겨주신 경애하는 원수님의 대해같은 사랑은 승리에서 더 큰 승리를 이룩하게 하는 불가항력적위력의 원천이다.

우리 제1수도당원사단안의 전체 전투원들은 더 높은 자각과 열의를 안고 새로운 창조대전을 벌려야 한다고 하신 원수님의 말씀을 지상의 명령으로 심장에 새기고 이동전개한 지역에서의 자연재해복구사업에서 당의 핵심력량으로서의 사명과 본분을 다해나가겠다.

당 제8차대회를 승리자의 대축전으로 맞이하기 위한 80일전투에서 우리 대대가 제일 먼저 완승의 통장훈을 부르겠다는것을 굳게 결의한다.

제1수도당원사단 대대장 박두일

되돌이

채송화꽃 - 중국 - 자업 - 2020-10-15
경애하는 원수님의 가장 믿음직한 동지로, 값높은 칭호를 받아 안으며 지금도 자연재해복구사업에서 자신들의 사명과 본분을 다해가고 있는 수도당원사단 전체 전투원동지들께 뜨거운 축하와 열렬한 전투적인사를 보내드립니다.
뜻깊은 10월의 경축장에서 어렵고 제일 힘든곳에 영용한 우리의 인민군대동지들과 수도당원동지들을 보내놓고 그렇게도 마음쓰시며 갈리신 음성으로 동지들의 수고와 고생에 대하여 우리 원수님 뜨겁게 말씀하실때 전체 조국인민들과 함께 머나먼 곳에 있는 저희들도 뜨거움에 목이 꽉 메여 울고 또 울었습니다...
오늘은 또다시 추운날씨속에 고생하는 동지들이 보고싶으시여 험난한 길을 헤치시며 그동안 수고와 고생에 고무와 격려를 해주시며 뜨거운 사랑을 베풀어 주시는 경애하는 원수님의 그 자애로우신 영상을 삼가 우러르며 뜨거움에 젖어 듭니다.
위대한 어버이의 믿음속에 값높은 실천으로 보답하려고 또다시 승리자의 대축전장으로 질풍같이 노도치며 나아가는 제1, 제2수도당원사단동지들께 다시 한번 뜨겁고도 열렬한 전투적인사를 보내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고맙습니다!!!
감 상 글 쓰 기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20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