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    식 

 

《 평 양 종 》

 

유서깊은 평양의 련광정 옆 종각안에는 유명한 《평양종》이 있다.

《평양종》은 처음 대동문 문루안에 매달려있었다.

그후 1714년 모란봉의 평양북성을 고쳐쌓고 북장대에 옮겨달았다가 그만 화재로 깨여졌다.

1726년 높이 3.1m, 아구리너비 1.6m에 13톤 513kg의 무게를 가진 청동으로 된 종을 다시 만들었다.

《평양종》은 1890년대까지 평양성사람들에게 경보신호와 시간을 알려주었다. 보통때에는 밤 10시에 28번의 종소리가 울리면 《인경》이라하여 성문을 닫고 잠자리에 들었고 새벽 4시에 33번 종이 울리면 《파루》라하여 성문을 열고 하루일을 시작하였다.

 

독자감상글쓰기
Change the CAPTCHA codeSpeak the CAPTCHA code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19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