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 식

 

릉 한 산 성

 

 

릉한산성은 평안북도 곽산군 곽산읍에서 동북쪽으로 약 3㎞ 떨어진 릉한산에 있는 고구려의 돌성이다.

산성은 릉한산의 험한 자연지세를 잘 리용하여 쌓았다.

성벽은 릉한골을 안에 넣고 지세가 험한 사인봉봉우리의 좌우릉선을 타고 돌았는데 그 형태는 마치 광주리를 남쪽으로 기울여놓은듯 동북쪽이 높고 서남쪽이 낮은 고로봉(가운데에 오목한 분지가 있고 사방이 험한 봉우리로 둘러싸인 산성축조에 가장 리상적인 지세)형이다.

성벽은 4각추형태로 다듬은 돌을 벽돌쌓듯이 규모있게 잘 쌓았다.

성벽의 둘레는 약 2. 8㎞이며 그 높이는 5~6m, 밑너비는 6m이다.

성벽은 높고도 든든하게 쌓아 적들이 기여오르지 못하게 되여있다.

성벽의 동, 서, 남, 북에는 각각 성문을 두었다.

그가운데서 남문에는 무지개문길을 냈다.

성벽우에는 성가퀴흔적이 지금도 남아있다.

성문들에는 옹성을 쌓았다.

옹성의 문은 남문에서는 오른쪽에, 서문에서는 왼쪽에 냈다.

성안에는 원래 장대, 못, 봉수, 창고, 병실 등이 있었으나 현재는 병실터와 무기고터, 후방창고터와 식량창고터 그리고 수백개의 장독을 넣어두었던 집터들만 남아있다.

성안에서 나온 고구려기와들은 이 성이 고구려시기에 쌓은 성이라는것을 보여준다.

이 성은 나라를 지키는데서 중요한 위치를 차지하고있었으므로 고구려이후에도 고려, 리조시기에 이르기까지 보수정비되면서 서북방을 지키는 중요한 성의 하나로 계속 리용되였다.

그러므로 성안에는 여러 시기의 유적들이 남아있다.

릉한산성은 고려시기 압록강계선의 군사적중심지인 홍화진성(오늘의 피현군 당후리에 있는 걸망성)과 청천강계선의 중심지인 안주성에 이르는 교통로의 중간에 있는 중요한 성이였다.

력사적으로 나라를 지키는데 큰 역할을 한 릉한성은 우리 나라 옛 성을 연구하는데서 가치있는 자료로서 국보적유적으로 소중히 관리보존되고있다.

 

 

 

 

독자감상글쓰기
Change the CAPTCHA codeSpeak the CAPTCHA code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19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