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양한 생태계를 가지고있는 라선지구

 

(평양 8월 7일발 조선중앙통신)

우리 나라의 동북부에 위치한 라선지구는 다양하고 풍부한 생태계를 가지고있다.

동식물자원이 매우 풍부한 이 지구에는 국제적으로 의의를 가지는 라선철새보호구와 알섬바다새번식보호구, 우암물개보호구들이 있다.

라선철새보호구는 만포와 동번포, 서번포호수들과 진펄, 갈밭과 논밭, 강어구와 삼각주 등 다양한 습지류형들로 이루어진 두만강하구의 3 200여정보에 달하는 넓은 면적을 차지하고있다.

이곳에서는 지금까지 228종에 4만여마리의 물새들이 관찰되였다.

동아시아에 있는 총 마리수의 약 2%에 달하는 1만 2 200마리의 알숭오리와 6 500마리의 청뒹오리, 4 650마리의 검은댕기흰죽지오리, 전지구적인 총 마리수의 3%에 해당한 3 100마리의 붉은꼭두오리 그리고 지역이동경로상에 있는 전체 혹고니마리수의 7%에 달하는 100여마리의 혹고니와 290여마리의 바다가마우지 등의 물새류들이다.

이외에도 세계적으로 취약종으로 알려진 바다꿩 1 990여마리와 위기종인 알락꼬리마도요 200여마리가 이곳에서 서식하고있다는것이 밝혀졌다.

라선철새보호구는 주체107(2018)년에 국제적으로 중요한 습지목록(람사르대상지목록)으로 등록되였다.

철새들이 구름떼처럼 날아와 알을 낳는다고 하여 그 이름을 알섬이라고 지은 알섬바다새번식보호구는 수십종의 바다새들의 번식 및 서식지로 되고있다.

국가적인 물개보호구인 우암물개보호구는 물범과 물개들의 보금자리로 되고있다.

라선지구의 아늑한 숲과 맑은 호수, 진펄, 넓은 바다연안에서는 노루, 청서, 다람쥐, 여우, 삵을 비롯한 산짐승들과 여러종의 곤충들, 수생동물들 그리고 특산식물인 선봉피나무, 천연기념물인 우암산벗나무, 송이버섯 등 동식물들의 다양한 세계를 관찰할수 있다.

되돌이
감 상 글 쓰 기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20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