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중예술인들의 합동공연 진행

 

(평양 11월 6일발 조선중앙통신)

조중예술인들의 합동공연이 5일 만수대예술극장에서 진행되였다.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부위원장 최휘동지, 내각부총리 리룡남동지, 조선문학예술총동맹 중앙위원회 위원장 안동춘동지, 문화성 부상 박춘식동지와 문화예술부문 일군들, 창작가, 예술인, 교원, 학생들이 공연을 관람하였다.

락수강단장을 비롯한 중국예술인대표단 주요성원들, 리진군 주조 중화인민공화국 특명전권대사와 대사관 성원들이 공연에 초대되였다.

무대에는 녀성독창 《불타는 소원》, 《꽃피는 일터》, 남성독창 《붉은기 펄펄》, 혼성2중창 《새 세계》, 녀성2중창 《장강의 노래》, 합창 《내 나라의 푸른 하늘》, 《나의 중화민족을 사랑하네》를 비롯한 두 나라 인민들이 애창하는 곡목들이 올랐다.

조중 두 나라 명배우들의 노래는 관람자들의 아낌없는 절찬을 받았다.

관람자들은 공연성과를 축하하여 출연자들에게 꽃다발들을 안겨주고 따뜻이 손을 저어주었다.

독자감상글쓰기
Change the CAPTCHA codeSpeak the CAPTCHA code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18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