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인민의 새 애창곡 《우리의 국기》

 

(평양 1월 12일발 조선중앙통신)

조선에서 새로 나온 한편의 노래가 널리 보급되고있다.

새해의 첫날에 신문과 방송을 비롯한 대중보도수단들을 통하여 소개된 노래 《우리의 국기》(작사 리혜정, 작곡 김강남)이다.

노래에는 람홍색공화국기를 목숨같이 여기는 조선인민의 강렬한 사랑의 감정과 온 세계에 조선의 존엄과 위용을 세세년년 떨쳐가려는 드팀없는 의지가 반영되여있다.

전인민적인 사상감정이 응축된 노래는 나온 첫날에 벌써 남녀로소가 애창하는 명곡으로 되였다.

그 어느 단위에서나 이 노래를 게시한 커다란 직관판들이 세워져있는것을 볼수 있고 사람들의 우렁찬 노래소리를 들을수 있다.

조선인민은 이 노래를 부르며 일터마다에서 혁신적성과를 이룩하기 위해 힘껏 일하고있다.

기자와 만난 평양화력발전련합기업소 로동자 정광영은 사회주의조선에서 사는 긍지와 자부심으로 가슴이 터질듯 부풀게 하는 이 노래를 사랑한다, 국기는 우리의 영광, 영원한 우리 미래이고 눈부신 람홍색 그 빛은 누리를 뒤덮으리라는 구절은 심장을 울리고 백배의 힘과 열정을 더해준다, 내 나라, 내 조국의 부강번영을 위하여 영웅적 김일성-김정일로동계급으로서의 본분을 다 할 일념뿐이라고 격동된 심정을 피력하였다.

독자감상글쓰기
Change the CAPTCHA codeSpeak the CAPTCHA code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19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