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천군의 백살장수자가 은정어린 생일상을 받아안았다

 

(배천 12월 2일발 조선중앙통신)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백번째생일을 맞는 황해남도 배천군 류천리에서 살고있는 심순범할머니에게 은정어린 생일상을 보내시였다.

나라없던 지난날 가난한 소작농가정에서 태여난 그는 일제식민지통치속에 온갖 천대와 멸시를 받으며 살아왔다.

해방후 위대한 수령 김일성동지의 은덕으로 참된 삶을 누려온 그는 애국미를 헌납하는 사업에 앞장섰으며 지난 조국해방전쟁시기에는 녀성보잡이운동에 떨쳐나 전시식량증산에 적극 이바지하였다.

농사의 주인으로서의 본분을 다해 헌신적으로 일해온 그는 년로보장을 받은 후에도 나라살림살이에 보탬이 될 일을 스스로 찾아하였다.

콩음식을 특별히 좋아하는 할머니는 동자질과 터밭가꾸기 등을 하면서 건강한 몸으로 집안살림을 돌보고있다.

독자감상글쓰기
Change the CAPTCHA codeSpeak the CAPTCHA code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19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