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06(2017)년 10월 13일 로동신문

 

당정책옹위전의 불길높이 올해농사를 결속하기 위한 투쟁에 박차를 가하자

 

실정에 맞게 창조적으로

함주군에서

 

함주군일군들과 농업근로자들이 비상한 각오와 드높은 열의를 안고 지난해보다 1. 5배이상 빠른 속도로 낟알털기를 진행하고있다.

위대한 령도자 김정일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교시하시였다.

《한알의 낟알도 허실되지 않게 빨리 거두어들이도록 하여야 하겠습니다.》

올해 가을걷이와 낟알털기를 와닥닥 끝내기 위한 전투조직사업을 하면서 군일군들이 중시한것이 낟알털기능력을 높이는것이였다.

지난 시기 경험은 낟알털기를 제기일에 끝내지 못하면 적지 않은 낟알을 허실하게 된다는것을 보여주었다.

더우기 올해의 불리한 기상기후조건은 일군들로 하여금 보다 혁신적으로 작전하고 완강하게 내밀것을 요구하였다.

군당위원회의 지도밑에 군협동농장경영위원회 일군들은 낟알털기능력을 종전의 1. 5배로 높일 대담한 목표를 세웠다.

이들은 탈곡기들의 능력을 구체적으로 따져본데 기초하여 농장들에 있는 벼종합탈곡기들을 개조하는것과 함께 이동식벼종합탈곡기를 새로 제작하기 위한 사업을 동시에 밀고나갔다. 특히 지난해 수흥협동농장에서의 이동식벼종합탈곡기개조경험을 적극 일반화하였다.

이 농장에서는 이동식벼종합탈곡기를 만들면서 벼단채로 낟알털기를 진행할수 있게 먹임장치를 개조하였다. 이렇게 하니 낟알털기를 하면서 품도 적게 들고 시간도 절약되게 되였다.

이뿐이 아니다. 이들은 정선장치에서 키질의 원리를 리용하여 채의 흔들이방식을 달리한것을 비롯하여 벼탈곡장치, 북데기처리장치 등을 보다 새롭게 하였다.

좋은 점이 많았다. 우선 탈곡기안에서 벼알과 북데기의 머무름시간이 줄어들고 동력부하를 30%나 낮출수 있었다.

이것은 시간당 낟알털기능력을 종전보다 2배로 높일수 있게 하였다. 또한 벼알을 말끔히 털어냈을뿐아니라 정선률은 최대로 보장하게 되였다. 이 탈곡기는 구조가 간단하여 어느 단위에서나 자체로 쉽게 만들수 있어 더욱 좋았다.

군일군들은 이런 좋은 경험을 각 단위들에 도입하기 위한 사업을 힘있게 벌렸다.

이들은 군안의 농장들에 설계도면을 내려보내주고 10여명의 능력있는 일군들과 기술자들로 기술력량을 편성하여 제작현장에서 제기되는 문제들을 기동성있게 풀어나가도록 하였다. 특히 제작에서 절실히 필요한 감속기와 피대바퀴를 비롯하여 수백종에 해당한 수십t의 주물품을 보장하여주었다.

따라앞서기, 따라배우기운동, 경험교환운동이 힘있게 벌어지는 가운데 군안의 농장들에는 능률적인 이동식벼종합탈곡기들이 갖추어지게 되였다.

무엇이나 창조적으로 대할 때 성과가 더 크다.

벼종합탈곡기를 개조하기 위한 사업도 마찬가지였다.

일군들은 기계설비의 능력제고이자 낟알털기속도이며 알곡증산성과이라는 관점에서 개조사업을 완강하게 내밀었다.

결과 군에서는 농장마다 능률높은 벼종합탈곡기를 갖추게 되였다.

여기에 군자체의 힘으로 만들어낸 수십대의 이동식벼종합탈곡기까지 있는것으로 하여 군적인 낟알털기를 얼마든지 보름동안에 해제낄수 있는 전망이 열리게 되였다.

현실은 앞선 단위들의 경험을 적극 일반화하면서 자체의 실정에 맞는 방법을 찾아 완강히 실천하는 일군들이 있는 곳에서는 비약의 불길이 타오르게 된다는것을 보여주고있다.

 

방영진

독자감상글쓰기
Change the CAPTCHA codeSpeak the CAPTCHA code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17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