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07(2018)년 7월 12일 로동신문

 

승리의 신심드높이 계속혁신, 계속전진, 련속공격 앞으로!

 

강철전선을 힘있게 지원

 

각지 당원들과 근로자들이 금속공장들에 많은 파철을 보내주기 위한 사업을 줄기차게 벌려 성과를 확대해나가고있다.

지난 상반년기간에만도 평안북도, 자강도, 평양시, 남포시, 강원도, 함경북도를 비롯한 각지 당원들과 근로자들은 계획보다 많은 량의 파철을 금속공장들에 보내주어 강철전사들의 증산투쟁을 크게 고무해주었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애국의 마음은 조국과 인민을 위한 실천활동에서 나타나야 합니다.》

평안북도, 자강도의 일군들은 대중속에 깊이 들어가 철강재증산투쟁으로 들끓고있는 금속공장들에 더 많은 파철을 보내주어야 조국의 부강발전에 이바지할수 있다는것을 깊이 인식시키는 정치사업을 여러가지 형식과 방법으로 진공적으로 벌려나갔다. 그리하여 모든 근로자들이 강철전선지원사업에 한마음한뜻이 되여 떨쳐나 짧은 기간에 많은 량의 파철을 금속공장들에 보내주는 성과를 거두었다.

평양시 일군들도 대중을 강철전선지원사업에로 불러일으키는 정치사업을 힘있게 벌려 중구역, 대성구역, 대동강구역, 서성구역, 모란봉구역, 평천구역, 만경대구역을 비롯한 거의 모든 구역, 군들에서 맡겨진 파철모으기계획을 넘쳐 수행하도록 하였다.

남포시, 강원도, 함경북도, 함경남도, 황해남도, 황해북도의 당원들과 근로자들은 나라의 강철기둥을 억척같이 다지는데 이바지할 불타는 애국의 마음을 안고 가정과 일터, 건설장 등에서 파철원천을 적극 탐구동원하였다. 특히 철의 기지에 태를 묻고 사는 송림시 당원들과 근로자들이 그 누구보다 파철모으기에 자각적으로 떨쳐나 상반년계획을 근 2배로 수행하였으며 신계군, 승호군, 신천군에서 계획보다 1. 5배의 높은 실적을 기록하였다.

상반년기간 성, 중앙기관 정무원들이 금속공업을 중시하는 당의 의도를 명심하고 매월 파철집중수송에 적극적으로 참가하였다.

출판지도국, 체신성, 만수대창작사 등 많은 단위들에서 강철전선지원사업을 짜고들어 상반년 파철모으기계획을 2배, 3배이상으로 넘쳐 수행하였다.

함흥철도국, 청진철도국을 비롯한 철도운수부문 수송전사들은 각지 당원들과 근로자들이 불타는 애국열의를 발휘하여 모아들인 파철을 제때에 금속공장들에 보내주기 위한 수송전투를 힘있게 벌려나갔다.

각지 당원들과 근로자들의 날로 높아가는 지원열의에 고무된 금속공업부문 일군들과 로동계급은 일터마다에서 주체화의 기치높이 증산투쟁의 불길을 세차게 지펴올리고있다.

 

본사기자 리철옥

독자감상글쓰기
Change the CAPTCHA codeSpeak the CAPTCHA code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18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