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중친선은 불패하고 영원합니다

목란꽃 - 중국 심양 - 무역업

2019-01-10,   조회수: 3,229

이번 경애하는 원수님의 중국방문은 조중친선이야말로 무엇으로써도 깨뜨릴수 없는 불패의 친선이라는것을 세상에 다시금 힘있게 과시한 력사적의 사변입니다.
이역에 사는 우리 재중동포들은 격동적인 심정으로 그이의 중국방문소식을 귀담아 들었습니다.
전화의 그날에도 우리도 함께 싸웠고 오늘의 평화시대에도 우리들도 함께 락원을 세웠습니다.
우리는 력사의 온갖 시련과 풍파를 이겨낸 나라 로세대혁명가들이 물려준 귀중한 공동의 재부인 전통적인 조중친선을 더욱 공고발전시키기 위하여 적극 노력할것입니다.
세기와 세기를 이은 유유히 흐르는 압록강물처럼 끝이 없는 조중친선은 불패하고 영원합니다.
저도 《조중친선의 노래》를 요청합니다.
감사합니다, 편집부 선생님들.

 
진실이 - 중국 - 자업
목란꽃님의 좋으신 글에 감동입니다,
세기를 이은 조중 친선은 영원하리라,
우린 전화의 나날에도 함게싸워온 피로써 맺어진 갈라질수없는 영원한 형제입니다,
우리민족의 태양이시며 희망이신 김정은위원장님의 이번 중국방문소식에 정말 반갑습니다,
저도 《조중친선의 노래》를 요청합니다,
관리자 선생님들 우리 몇년을 보지못해도 홈페이지로 같이 하였습니다,
수고많습니다, 보고도 싶습니다, 감사합니다,
2019-01-11
조회수: 1,180

 
강성부흥 - 중국 베이징 - 무직업
경애하는 원수님의 이번 중국방문은 정말 조중친선의 력사우에 아로새겨질것입니다.
그이께서 새해 외국방문을 친선린방인 중국을 선택하신것은 그이께서 피로써 맺어진 조중친선을 얼마나 귀중히 여기시는가를 알게 합니다.
우리는 미더운 형제이고 피로써 맺은 전우들이며 공동의 원쑤를 쳐부시고 하나로 이어진 마음은 세월이 갈수록 깊으며 굳게 뭉친 우리의 힘은 폭풍도 가르지 못합니다.
나라 강산에 꽃핀 조중 친선의 노래를 우리는 영원히 높이 부르며 발걸음 맞춰나갑니다.
우리들도 땅의 영원한 평화와 번영을 위해 조중친선을 시대의 요구에 맞게 《조중친선의 노래》가 우리 나라 강산에 높이 울려퍼지게 노력하겠습니다.
2019-01-12
조회수: 1,155

댓글쓰기
Change the CAPTCHA codeSpeak the CAPTCHA code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19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