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06(2017)년 5월 20일 《우리 민족끼리》

 

미국식허세는 더이상 통할수 없다

 

후손만대에 물려줄 고귀한 국보인 《주체탄》-지상대지상중장거리전략탄도로케트 《화성-12》형시험발사 성공!

 

 

정말이지 가슴은 터질듯 긍지로 부풀어오른다.

제국주의자들의 횡포한 전횡과 압살의 개꿈을 산산이 짓부시며 선군조선의 힘과 기개가 온 세계에 뻗쳤다.

이번에 진행된 지상대지상중장거리전략탄도로케트 《화성-12》형시험발사의 대성공은 조선반도와 지역의 평화와 안정을 보장하는데서 참으로 중대하고도 특별한 의의를 가지며 그 무엇에도 비길수 없는 조선인민의 위대한 승리로 된다.

지난 세기의 초엽 화승대 하나 변변한것이 없어 일제에게 나라를 빼앗기고 망국노의 치욕과 피눈물의 노예살이를 강요당하였던 우리 민족이 아니였던가. 력사의 수난속에 영영 빛을 잃을번 하였던 우리 조국이 백두산천출위인들을 주체의 태양으로 높이 모시여 오늘은 또 하나의 완벽한 무기체계인 《주체탄》까지 보유하게 되였으니 최강의 핵억제력을 갖춘 민족의 존엄이 하늘땅에 차넘친다.

이번 지상대지상중장거리전략탄도로케트 《화성-12》형시험발사의 성공을 통하여 우리는 그 누가 인정하든말든 명실상부한 핵강국이라는것을 온 세계앞에 당당히 선언하였으며 상상할수없이 빠른 속도로 비상히 강화발전된 우리의 핵억제력으로 핵공갈을 일삼는자들을 단호히 다스릴것이라는것을 온 세계에 똑똑히 보여주었다.

지금 미국이 그 무슨 압박이니 뭐니 하며 조선반도주변에 핵전략장비들을 대대적으로 끌어들여 우리를 위협공갈하고있지만 핵없는 나라, 힘이 약한 민족만을 골라 군사적으로 롱락하는 비겁한 미국식허세는 우리에게 통하지 않는다.

우리에게는 태양을 옹위하여 억척으로 뭉쳐진 천만군민의 일심단결과 오늘의 판가리결산을 위해 반세기가 훨씬 넘는 기나긴 세월 총력을 다해 다지고다져온 막강한 군사력이 있다.

조선은 결심하면 한다는 말의 참뜻을 아직도 모르고 헤덤비는 미제와 적대세력들은 오늘의 현실을 똑바로 보아야 한다.

우리 천리마제강련합기업소안의 일군들과 로동자들, 기술자들은 지상대지상중장거리전략탄도로케트 《화성-12》형시험발사를 성공시킨 로케트연구부문의 과학자, 기술자들의 투쟁기풍, 투쟁본때를 본받아 모두가 산악같이 떨쳐일어나 주체철생산을 더욱 늘여 내 조국의 무쇠기둥을 억척같이 다지기 위한 총돌격전을 줄기차게 벌려나가겠다.

천리마제강련합기업소 기술자 박 강 철

댓글쓰기
Change the CAPTCHA codeSpeak the CAPTCHA code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17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