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07(2018)년 1월 13일 《우리 민족끼리》

 

《부산지검앞에서 펼쳐진 리명박 구속집회》

 

지난 9일 부산시민사회단체들이 부산지방검찰청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리명박구속수사, 중단없는 적페청산을 강력히 요구하였다.

기자회견문의 내용은 다음과 같다.

지난 2017년 범국민적초불은 권력을 사유화하고 《헌정》질서를 유린한 박근혜와 그 부역자들을 심판하였다.

초불을 추켜든 국민들은 여전히 적페청산을 강력히 요구하고있다.

국민의 열망을 받들어 현 당국은 적페청산에 대한 의지를 내보이고있다.

적페청산에 대한 국민들의 요구는 이제 지난 《MB정권》을 향하고있다.

《MB정권》과 리명박을 둘러싼 각종 범죄의혹과 추문은 집권시절 내내 끊기지 않았다.

대표적인것이 《사자방》이라는 신조어를 낳은 《4대강, 자원외교, 방산비리》이다.

《MB정권》시절 약 100조원의 혈세를 날렸다는 이 《비리》의혹은 지금까지 그 실체가 제대로 밝혀지지 못했다.

《사자방》의혹뿐만 아니다.

정보기관의 정치개입과 여론조작, 도곡동땅과 《BBK》로 상징되는 리명박의 불법재산조성의혹 등은 박근혜, 최순실의 《국정롱단》과 맞먹는 《MB게이트》로 불릴만 하다.

《MB게이트》의 몸통은 당연히 리명박이다.

《MB게이트》의 실체를 제대로 밝히고 범죄자들을 단죄하기 위해 리명박의 구속수사가 필요한 가장 핵심적인 리유이다.

게다가 《MB게이트》중 몇몇 사건은 공소시효가 얼마 남지 않은 사건들도 있다.

《MB》구속이 빠르면 빠를수록 《MB게이트》의 실체를 제대로 밝힐수 있는 리유이다.

그러나 아직 리명박에 대한 수사는 커녕 전직 《대통령》으로 각종 례우와 특혜를 누리고있다. 심지어 리명박은 자신에 대한 의혹을 《정치보복》이라고 반발하며 재임당시 청와대 직원들과 만나 《열심히 일했으니 최근 벌어지는 일들에 당당하게 림하자.》는 망발까지 내뱉고있다.

이뿐인가. 《비리》의 온상이자 적페의 본산인 《자유한국당》은 《정치보복》, 《표적수사》를 운운하며 적페청산을 가로막고있다.

적페청산에는 공소시효가 없다. 적페청산에 성역 또한 있을수 없다.

상대가 누구든, 시기가 언제든 불법행위가 있었다면 법적인 책임을 물어야 한다.

적페청산 없이 개혁이 있을수 없으며 근원적문제를 뿌리뽑지 않으면 결국 력사는 반복될것이다.

이에 우리는 검찰에 다음과 같이 요구한다.

리명박에 대한 전직 《대통령》특권 즉각 박탈하라!

리명박에 대한 특검조사 즉각 실시하라!

리명박을 즉각 구속하라!

독자감상글쓰기
Change the CAPTCHA codeSpeak the CAPTCHA code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18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