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07(2018)년 1월 14일 《우리 민족끼리》

 

외세를 배격하고 민족자주의 길로 나가야 한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의 력사적인 신년사를 받아안은 해내외의 온 겨레는 의의깊은 올해에 북남관계를 개선하여 주체107(2018)년을 민족사에 특기할 사변적인 해로 빛내이기 위한 힘찬 발걸음을 내짚고있다.

북남관계를 하루빨리 개선하기 위해서는 그 어느때보다 우리 민족끼리의 립장에 확고히 서서 외세의 간섭을 배격하고 민족자주의 기치를 높이 들고나아갈것을 절실히 요구하고있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북남관계는 어디까지나 우리 민족내부문제이며 북과 남이 주인이 되여 해결하여야 할 문제입니다.

민족의 분렬이 외세에 의해 빚어지고 외세에 의해 지속되고있는 우리 나라의 현실에서 외세의존을 추구한다면 언제 가도 조국통일을 실현할수 없다.

외세의존은 자기 민족의 힘을 믿지 않고 민족보다 외세를 우상화하면서 그에 의존하는 노예적굴종행위, 반민족적행위로서 자주통일을 위해 투쟁하는 우리 민족에게 있어서 백해무익한것이며 통일의 앞길에 엄중한 장애와 난관만 조성하게 된다.

사대주의에 빠져 외세의존에 매달리는것은 자주권을 외세에게 떠넘기고 나라와 민족의 운명을 팔아먹는 용납 못할 매국행위이다.

어느 민족에게 있어서나 운명개척의 주인은 그 민족자신이다. 모든 민족에게는 자기 운명을 자주적으로 개척해나갈 권리가 있다. 민족의 자주권은 누구도 빼앗을수 없고 침해할수 없다.

자기 민족의 힘과 능력을 보지 못하고 민족허무주의에 빠지면 사대주의를 하게 되고 외세에 의존하게 된다. 외세에 의존하여서는 절대로 민족의 운명문제를 자기의 요구와 리익에 맞게 해결할수 없다.

지금 우리 민족앞에는 북남관계를 개선하여 민족적화해와 통일을 성취해야 할 과제가 나서고있다.

그 력사적과제를 외세에게 의존하여 해결하려 한다면 북남관계개선은 커녕 민족의 운명을 위태롭게 하는 결과밖에 가져올것이 없다.

외세의존으로 북남관계문제를 해결하겠다고 우리 민족문제를 외부에 들고다니며 청탁하여야 얻을것은 아무것도 없다. 오히려 불순한 목적을 추구하는 외세에게 간섭의 구실을 주고 우리 민족내부문제해결에 복잡성만 조성한다. 외세의존이 우리 민족에게 가져다줄것은 대결과 분렬의 지속이며 긴장격화와 전쟁위험뿐이다.

력사는 아직 외세에 의존하여 민족문제를 해결한 실례를 알지 못하고있다.

어떤 경우에도 민족의 운명과 관련된 중대사를 외세를 섬기거나 그에 의탁하는 방법으로 해결할수 없다. 우리 민족에게 있어서 통일문제는 민족의 운명이 걸려있는 가장 중대한 문제이다.

북남관계를 개선하여 분렬된 우리 조국을 통일하고 평화번영에로 나가기 위한 길은 오직 민족자주의 길, 우리 민족끼리의 길밖에 없다.

우리 민족은 자주성이 강하며 슬기롭고 지혜로운 민족이다. 우리 민족은 세계를 앞서나갈수 있는 충분한 힘과 잠재력을 가지고있다.

북남사이에 제기되는 모든 문제를 우리 민족끼리의 원칙에서 풀어가려는 확고한 립장과 관점을 가지고 북과 남이 서로 마주앉아 관계개선문제를 진지하게 론의하고 과감하게 그 출로를 열어나갈 때 자주통일의 돌파구는 열릴것이다.

확고한 민족자주정신을 간직하고 외세가 아니라 우리 민족끼리 힘을 합치고 우리 민족끼리 손잡고 나간다면 우리 나라는 머지않아 세계가 부러워하는 통일강국으로 온 세상에 빛을 뿌리게 될것이다.

온 민족은 민족자주의 기치를 높이 들고 우리 민족끼리 힘을 합쳐 기어이 자주통일의 돌파구를 열어나가기 위하여 더욱 힘차게 투쟁해나가야 할것이다.

 

진 광

독자감상글쓰기
Change the CAPTCHA codeSpeak the CAPTCHA code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18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