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07(2018)년 4월 14일 《우리 민족끼리》

 

남조선의 《제주 4. 3 제70주년 범국민위원회》 제주항쟁렬사들을 추모하는

기념집회 진행, 미국의 사과를 강력히 요구

 

남조선언론들의 보도에 의하면 지난 7일 《제주 4. 3 제70주년 범국민위원회》(4. 3범국민위원회)의 주최하에 각계층시민들이 서울 광화문광장에서 제주항쟁렬사들을 추모하는 기념집회를 열고 미국의 학살만행을 강력히 규탄하였다.

이날 《4. 3범국민위원회》는 지난 광화문의 초불의 력사가 재현된 곳에서 모든 세대가 제주4. 3사건이라는 아픈 력사를 기억하길 원해서 이번 행사를 주최한다고 선언하였다.

이날 집회참가자들은 기자회견을 열고 제주학살만행의 실질적책임은 미국에 있다고 신랄히 까밝히면서 미국을 향해 책임있는 인정과 사과를 강력히 요구하였다.

《제주 4. 3희생자유족회》 회장은 70년전 수만여명의 무고한 주민들에 대한 학살만행을 주도한 미국을 준렬히 성토하면서 미국에게 당당하게 사과와 책임을 받아내야 한다고 목소리를 높이였다.

각계층시민들은 미군정은 해방직후 조선반도 38°선남쪽에 존재한 실질적인 통치기구였다고 하면서 제주도를 《사상이 불순한 빨갱이 섬》으로 매도하며 무고한 량민들을 무참히 탄압, 학살한 미국의 범죄만행을 규탄하고 70년이 지난 오늘까지도 범죄의 책임을 회피하는 미국의 파렴치한 행위를 강하게 비난하였다.

기자회견이 끝난 후 참가자들은 《4. 3학살 책임인정, 미국은 사과하라!》는 구호를 련이어 웨쳤다.

 

 

독자감상글쓰기
Change the CAPTCHA codeSpeak the CAPTCHA code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18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