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05(2016)년 8월 28일 《우리 민족끼리》

 

집단랍치만행의 진상을 덮어보려는 기만적인 모략극

 

알려진바와 같이 지난 16일 박근혜패당은 괴뢰통일부를 내세워 해외에서 집단유인랍치해간 우리 녀성공민들을 《관계당국의 조사를 마치고 순차적으로 사회로 배출》시켰다고 발표하는 놀음을 벌렸다.

눈감고 아웅하는 격의 철면피한 망동이 아닐수 없다.

지금 내외각계는 괴뢰패당이 강력한 규탄과 송환요구에도 불구하고 4개월이 넘도록 감금하고있던 우리 녀성공민들을 별안간 《사회에 내보내여 정착》시켰다고 발표한데 대해 강한 의문을 던지면서 준렬히 비난배격하고있다.

남조선의 민주사회를 위한 변호사모임이 밝힌것처럼 현재 우리 녀성종업원들이 실지 《사회에 정착》했는지 확인할수 없는 상태이다.

괴뢰당국의 발표대로 우리 녀성공민들이 《사회로 배출되여 정착》하였다면 응당 그들의 활동은 자유로워야 한다. 그러나 《자유인신분》으로 되였다고 하면서도 그 무슨 《신변보호》라는 황당한 구실밑에 그들을 공개하지 않고 일체 접촉을 차단하고있는것이야말로 자가당착이며 모순이다. 이것은 박근혜패당의 《정착》발표가 완전한 거짓말이라는것을 저들스스로 드러내보인것이다.

애당초 우리 공민들을 집단적으로 유인랍치하여 남조선으로 끌고가자마자 요란스럽게 광고하면서 사진까지 내돌렸던 괴뢰패당이 그 무슨 《신변보호》를 운운하는것자체가 언어도단이며 앞뒤가 맞지 않는 해괴한 궤변에 불과하다.

다 아는바와 같이 박근혜패당이 계속 《신변보호》라는 당치않은 구실을 내들고 우리 녀성공민들을 자유롭게 의사를 표시할수 있도록 내놓지 못하고있는것은 저들이 감행한 전대미문의 집단유인랍치범죄와 강제억류만행의 진상이 만천하에 드러나는것을 두려워하기때문이다.

우리 공민들이 정말로 《자진탈북》하고 《귀순》하였다면 그들을 내놓지 못할 리유가 없다. 진실이 알려지는것을 두려워하는자들만이 애써 그것을 감추려고 모지름을 쓰는 법이다.

지금 괴뢰패당은 우리 공민들을 유인랍치하여 반공화국모략소동에 써먹으려던 저들의 기도가 완전히 수포로 돌아가자 우리 녀성들을 영영 외딴곳에 가두고 아예 페인으로 만들어 저들의 반인륜적만행을 영원히 흑막속에 묻어버리려고 발악하고있다.

박근혜패당의 그 무슨 《정착》발표놀음은 바로 저들이 감행한 천인공노할 집단유인랍치만행의 진상을 덮어버리며 우리 녀성공민들을 부당하게 강제억류하고있는데 대한 사회적비난과 그들의 신상공개, 송환을 요구하는 내외여론의 압력을 막기 위한 비렬하고 너절한 모략극외에 다른 아무것도 아니다.

남조선의 각계언론들이 《당국의 설명에 의혹이 제기되고있다.》, 《신빙성이 도저히 없고 발표가 완전 거짓이다.》, 《시간이 갈수록 북의 주장은 정당한것으로 인정되고있으며 정보당국이 강제랍치의 주범임을 확인시켜주고있다.》고 보도하고있는것이 결코 우연한 일이 아니다.

너절한 《정착》모략극까지 꾸며내면서 내외여론과 민심을 우롱하고 모독한 박근혜패당의 반인륜적죄악은 절대로 묵과될수 없다.

우리 녀성공민들에 대한 집단유인랍치와 강제억류, 《귀순》을 강요하는 잔악한 회유공작을 집요하게 벌리면서 전대미문의 반인권범죄, 반인륜적만행을 일삼고있는 괴뢰패당이 그 누구의 《인권》이 어쩌구저쩌구 하는것이야말로 어불성설이고 파렴치의 극치이다.

박근혜패당이 우리 녀성공민들을 돌려보낼데 대한 정당한 주장과 내외여론의 한결같은 요구에 악랄하게 도전해나서면서 계속 더럽고 유치한 모략책동에 매여달릴수록 더 큰 비난과 규탄속에 저들의 처지만을 비참하게 만들뿐이다.

본사기자

되돌이

Twitter로 보내기 Facebook으로 보내기 Google+로 보내기 Evernote로 보내기 Reddit로 보내기 linkedin로 보내기 mypeople로 보내기 band로 보내기 kakaostory로 보내기 flipboard로 보내기 싸이월드 공감 Google로 보내기 네이버로 보내기
댓글쓰기
Change the CAPTCHA codeSpeak the CAPTCHA code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17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