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06(2017)년 4월 8일 로동신문

 

세계제패야망실현을 위한 흉심의 발로

 

얼마전 일본주둔 미공군이 최신예스텔스전투기 《F-35B》에 대한 첫 공중급유를 진행하였다고 한다.

최대항속거리가 2 200km에 달하는 《F-35B》는 기지에서 출격하면 조선반도에서의 작전수행이 가능하다. 《F-35B》가 공중급유까지 받게 되면 작전반경은 크게 확대된다.

미국은 《F-35B》에 대한 공중급유로 조선반도유사시 핵심임무를 수행할수 있는 발판이 마련되였다고 떠들고있다.

이것은 조선반도너머로 작전반경을 확대하여 잠재적인 경쟁적수들에 비한 절대적인 군사적우세를 차지하여 세계제패야망을 기어이 실현해보려는 미제의 변함없는 흉심의 발로이다.

미국은 몇해전에 아시아태평양중시전략을 내놓고 그 실행에 광분하고있다. 지정학적 및 전략적면에서 아시아태평양지역을 중시해온 미국은 이 지역에 핵항공모함, 최신예전투기 등 무장장비들을 대대적으로 증파하면서 미군무력을 재편성하고있다. 《F-35B》도 지난 1월 일본 야마구찌현 이와구니에 있는 미해병대기지에 배치되였다. 이미 있는 10대외에 추가로 6대를 배치하려 하고있다.

미국은 주변나라들의 반대에도 불구하고 남조선에 《싸드》관련장비들을 끌어들이고 빠른 시일안에 그 배비를 완료하려 하고있다. 《키 리졸브》, 《독수리》합동군사연습과정에 《싸드》의 남조선배비를 가상한 훈련까지 벌리였다. 앞으로 일본에도 《싸드》를 배비하려 하고있다.

미국이 일본과 남조선을 아시아태평양지배전략을 군사적으로 실현하기 위한 주요지탱점으로 삼으려 한다는것이 더욱 명백히 드러났다.

미국은 오래전부터 미일남조선3각군사동맹을 주축으로 하여 아시아판나토를 형성하고 미싸일방위체계를 수립하여 지역에서 확고한 군사적우위를 차지할것을 획책하여왔다. 잠재적인 경쟁적수들을 손쉽게 제압하고 세계제패야망실현의 유리한 발판을 마련할수 있기때문이다.

특히 미국은 조선반도를 중시하고있다. 조선반도를 군사적으로 타고앉아야 지역대국들에 대한 포위환을 형성하고 손발을 얽어맬수 있다는것이 미국의 흉심이다. 미국이 해마다 남조선에서 우리 공화국을 반대하는 침략적인 합동군사연습을 벌리면서 정세를 전쟁접경에로 몰아가고있는것도 이와 관련된다. 우리의 자위적조치들을 걸고 동북아시아에 무력을 대대적으로 증강하는 한편 미일남조선3각군사동맹을 핵전쟁연습소동속에서 구축완성하겠다는것이다.

일본과 남조선은 미국의 아시아태평양지배전략실현을 위한 병참기지로서뿐아니라 핵전초기지, 최전방감시기지로 전변되고있다.

우리는 미제와 그 추종세력들의 날로 로골화되는 핵위협공갈에 대처하여 자위적인 전쟁억제력을 갖추고 그것을 질량적으로 강화하는 조치들을 취하고있다. 우리 군대가 진행하고있는 모든 훈련들은 날로 무모해지는 원쑤들의 침략기도를 분쇄하기 위한 정상적인 과정이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미국은 그것을 트집잡아 핵전략자산들을 동원하여 무모하게도 우리에 대한 선제타격을 기도하고있다.

미국이 아시아태평양지역에로 미싸일방위체계를 확대하면서 《F-35B》에 대한 공중급유놀음까지 벌린것은 선제타격범위를 다른 나라들에로 확대하려 한다는 명백한 실증으로 된다.

최근 미국대통령 트럼프가 군사비 6 030억US$를 포함한 2018회계년도 예산초안을 공개한것도 같은 맥락에서 보아야 할것이다. 이것은 전 회계년도보다 10% 늘어난 액수이다. 미국은 이 자금을 핵항공모함과 전투기, 미싸일방위체계와 핵무기개발 등에 돌릴것을 계획하고있다. 아시아태평양지역을 힘으로 틀어쥐자는것이다.

미국의 무모한 군사적망동이 조선반도와 아시아태평양지역에서 평화를 위협하고 전략적안정을 해치는것으로 하여 지역나라들의 경계심을 자아내고있는것은 응당하다.

중국은 미국의 전지구적인 미싸일방위체계를 고도로 경계하고 전략무기들의 방어돌파능력을 향상시키는 등 일련의 조치들을 강구하려 하고있다. 앞으로 미국의 미싸일방위체계가 가까이 접근하는데 대처하여 핵 및 미싸일개발을 위한 필요한 조치들을 취할것을 예견하고있다.

로씨야련방평의회 안전방위문제위원회 위원장은 미국이 조선의 《위협》을 구실로 자국에 대한 포위환을 좁히거나 최소한 서쪽과 동쪽에서 로씨야를 에워싸기를 바라고있다고 비난하였다. 로씨야는 이미 원동지역에 미국의 미싸일들을 요격할수 있는 장비들을 배비한 상태에 있다.

지금 아시아태평양지역은 절대적인 군사적우세를 차지하기 위한 미국의 무모한 무력증강책동으로 하여 렬강들사이의 치렬한 힘겨루기가 벌어지는 마당으로 화하고있다. 세계평화와 안전은 엄중히 위협당하고있다.

우리가 미국의 무모한 군사적망동을 짓부시고 나라의 평화와 지역의 안정을 지키기 위하여 자위적인 전쟁억제력을 백방으로 강화하는것은 지극히 당연하다.

미국은 우리를 압살할수 있을것이라고 어리석게 망상하지 말아야 한다. 그것은 곧 파멸의 길로 될것이다.

미국은 군사적패권을 틀어쥐고 세계제패야망을 실현해보려는 불순한 기도를 버려야 한다.

 

조택범

댓글쓰기
Change the CAPTCHA codeSpeak the CAPTCHA code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17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