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체107(2018)년 5월 28일 로동신문

 

우리가 정한 시간표대로 계속 나갈것이다

 

지금 핵시험장페기와 관련하여 취해진 우리의 주동적인 조치들이 커다란 국제적반향을 불러일으키고있다.

력사적인 조선로동당 중앙위원회 제7기 제3차전원회의에서 핵시험중지를 투명성있게 담보하기 위하여 공화국 북부핵시험장을 페기할것이라는 결정이 내려진 때로부터 페기의식이 단행된 현재까지 세계의 수많은 언론들이 그에 대하여 앞을 다투며 보도하고있다.

당중앙위원회 제7기 제3차전원회의소식이 보도되자마자 중국의 신화통신, 인민망, 중국보도망, 로씨야의 따쓰통신, 이란의 프레스TV방송, 일나통신, 타스님통신, 파르스통신을 비롯한 언론들이 그와 관련한 내용들을 신속히 전하였다.

미국을 비롯한 서방언론들도 열띤 보도전을 벌렸다. 미국의 UPI통신, CNN방송, 일본의 교도통신, 지지통신, NHK방송을 비롯한 언론들은 《김정은령도자 북부핵시험장을 페기할것이라고 발표》, 《북조선 핵시험장페기를 결정》, 《북조선 〈핵시험이 필요없게 되였다〉, 핵시험장페기를 선언》, 《조선반도와 세계의 평화와 안정을 수호하기 위하여 주변국들과 국제사회와의 긴밀한 련계와 대화를 적극화해나갈것이다》 등의 제목을 달고 관련소식을 대대적으로 보도하였다.

국제적인 반향은 북부핵시험장페기를 위한 실무적대책을 취한다는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공보의 발표로 계속 확대되였다.

중국과 로씨야, 꾸바와 이란의 통신, 방송, 신문들은 물론 영국의 BBC방송, 프랑스 AFP통신, 미국의 UPI통신, CBS방송과 일본의 언론들도 일제히 《북조선 23일부터 25일사이에 핵시험장 페기, 폭발로 갱도들을 페쇄》, 《북조선 23일-25일 핵시험장을 페기하는 의식, 취재도 허용》 등으로 그에 대해 광범히 보도하였다. 인디아의 신문들인 《힌두스탄 타임스》, 《타임스 오브 인디아》와 ANI통신, 지뉴스TV방송, NDTV방송 등 언론들도 보도경쟁에 결코 뒤지지 않았다.

우리의 주동적이며 대범한 조치들은 철두철미 당중앙위원회 제7기 제3차전원회의 결정관철을 위한 투쟁과정의 일환이다.

력사적인 당중앙위원회 제7기 제3차전원회의에서는 인류의 공통된 념원과 지향에 부합되게 핵무기없는 세계건설에 적극 이바지하려는 우리 당의 평화애호적립장이 엄숙히 천명되였다.

혁명발전의 새로운 높은 단계의 요구에 맞게 사회주의경제건설에 총력을 집중할데 대한 전략적로선이 제시되였다.

그에 따라 핵시험중지를 투명성있게 담보하기 위하여 공화국 북부핵시험장을 페기할것을 결정하였다.

우리의 핵시험중지가 세계적인 핵군축을 위한 중요한 과정이며 우리 공화국은 핵시험의 전면중지를 위한 국제적인 지향과 노력에 합세할것이라는것이 결정의 중요내용이다.

력사적인 결정관철을 위하여 우리는 핵무기연구소를 비롯한 해당 기관들이 공화국 북부핵시험장을 페기하기 위한 실무적대책들을 취하고있는데 대하여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외무성 공보를 통해 세상에 알리였다.

핵시험장페기방식과 순차적과정에 대하여 구체적으로 보도하였다.

북부핵시험장페기를 투명성있게 보여주기 위하여 국내언론기관들은 물론 국제기자단의 현지취재활동을 허용하고 그와 관련한 실무적조치들을 취하였다. 앞으로도 조선반도와 세계의 평화와 안정을 수호하기 위하여 주변국들과 국제사회와의 긴밀한 련계와 대화를 적극화해나갈것이라는 우리의 립장이 다시금 확인되였다.

중국, 로씨야, 미국, 영국, 남조선의 기자들이 우리의 조치에 따라 북부핵시험장상황을 제눈으로 직접 확인하고 그 페기 전과정을 현지에서 취재촬영하였다.

인디아-아시아통신은 우리의 북부핵시험장페기결정과 그 진행과정의 론리적순차성, 투명성에 대해 전하면서 《이것은 조선반도비핵화를 향한 진일보로 된다.》고 의미심장한 평을 내렸다.

따쓰통신과 리아 노보스찌통신을 비롯한 로씨야의 언론들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이 핵시험장의 모든 갱도를 폭발의 방법으로 붕락시키고 입구를 페쇄하며 관측소를 비롯한 지상구조물들을 전부 폭파하는 작업을 투명성있게 진행하였다고 일제히 보도하였다.

영국의 로이터통신은 조선이 《핵시험중지를 투명성있게 담보하기 위하여》 핵시험장을 완전히 페기하는 조치를 취하였다는것과 특히 우리가 대담하게 폭파시킨 2개의 갱도가 《위력이 큰 지하핵시험들을 진행할수 있는 리용가능한 수준》에 있었다는데 대하여 력점을 찍었다.

일본의 《도꾜신붕》은 《북조선이 핵시험장을 폭파》라는 제목으로 핵시험중지를 투명성있게 담보하기 위하여 공화국 북부핵시험장을 완전히 페기하는 의식이 진행되였다는 글을 실었다.

우리의 북부핵시험장페기선언을 대용단이라고 놀라와하던 세계는 투명성이 확고히 보장된 그 실행과정을 놓고 드팀없는 우리의 실천력에 더욱 경탄하고있다.

우리가 취하는 대범한 조치들이 조선반도와 세계의 평화와 안정을 위하여 기울이고있는 공화국정부의 평화애호적인 노력을 명백히 확증해주고있다는것이 여론의 일치한 주장이다.

유엔사무총장도 대변인성명을 통하여 우리의 핵시험장페기를 환영하면서 《이러한 신뢰구축조치》가 현정세발전에 크게 기여하리라는 립장을 표명하였다.

우리는 당중앙위원회 제7기 제3차전원회의 결정관철을 위하여 누가 뭐라고 하든, 어디에서 어떤 바람이 불어오든 우리가 정한 궤도를 따라 우리 시간표대로 나가고있다.

북부핵시험장페기의 전과정은 핵시험의 전면중지를 위한 국제적인 지향과 노력에 합세하려는 우리 공화국정부의 드팀없는 평화애호적립장에 대한 웅변적인 립증으로 된다.

핵무기없는 평화로운 세계, 인류의 꿈과 리상이 실현된 자주화된 새 세계를 건설하기 위하여 세계평화애호인민들과 굳게 손잡고나아가려는 우리의 확고부동한 의지는 앞으로도 일관하게 지속될것이다.

 

리효진

독자감상글쓰기
Change the CAPTCHA codeSpeak the CAPTCHA code
 
홈페지봉사에 관한 문의를 하려면 여기를 눌러주십시오
Copyright © 2003 - 2018 《조선륙일오편집사》 All Rights Reserved